2024년 건강보험 급여 적용 진료 시 본인 확인 가능한 수단

오늘은 2024년부터 병원에서 건강보험 급여를 받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본인 확인 방법에 대해 알아볼게요. 바뀌는 제도를 잘 이해하고 대비하면, 병원 방문 시 당황하지 않을 수 있겠죠?

본인 확인 강화 제도 시행 배경

2024년 5월 20일부터, 병원이나 의원에서 진료를 받을 때 건강보험 적용을 위해 본인 확인이 필수로 강화됩니다.

건강보험 급여 적용 진료 시 본인 확인 가능한 수단

이 제도의 도입 배경은 건강보험 자격을 도용하거나 부정하게 요양급여를 수급하는 문제를 예방하기 위함이에요. 과거에는 주민등록번호만 제시하면 진료가 가능했지만, 이제는 더 엄격한 확인 절차가 필요해졌어요

본인 확인 가능한 신분증

건강보험 급여 적용을 받기 위해 필요한 신분증에는 다음과 같은 것들이 있어요:

  • 주민등록증
  • 운전면허증
  • 여권
  • 국가보훈등록증
  • 장애인등록증
  • 외국인등록증
  • 모바일 건강보험증

신분증은 사진과 주민등록번호 또는 외국인등록번호가 포함된 것이어야 해요. 이 신분증들이 없다면 병원 진료 시 건강보험 적용이 어려울 수 있으니 꼭 챙기셔야 해요.

모바일 건강보험증

만약 신분증을 놓고 왔거나 분실한 경우, 모바일 건강보험증을 이용할 수 있어요. 모바일 건강보험증은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제공하는 앱을 통해 발급받을 수 있습니다.

안드로이드와 iOS 모두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며, 휴대폰 본인 인증 후 건강보험증과 QR코드를 다운로드하여 사용할 수 있어요. 이 방법을 통해 병원에서 본인 확인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인 확인 예외 대상

모든 상황에서 신분증이 필요한 것은 아니에요. 예외적으로 본인 확인이 면제되는 경우도 있어요:

  • 19세 미만의 미성년자
  • 응급 환자
  • 해당 요양기관에서 6개월 이내에 본인 여부를 확인한 기록이 있는 경우
  • 처방전에 따라 약국에서 약을 받는 경우
  • 다른 요양기관에서 요양급여를 의뢰받거나 회송 받은 경우
  • 거동이 현저히 불편하여 생명 또는 신체에 위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는 경우 등

본인 확인 절차

신분증 지참

병원 방문 시 진료 접수처에 신분증을 제시하여 본인 확인을 받아야 해요. 사진이 첨부된 신분증과 주민등록번호가 포함된 신분증을 준비해 주세요. 만약 신분증을 지참하지 않은 경우, 모바일 건강보험증을 통해 확인받을 수 있습니다

본인 확인을 하지 않은 경우

요양기관이 본인 여부를 확인하지 않은 경우, 1차 위반 시 30만 원, 2차 위반 시 60만 원, 3차 위반 시 1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이는 병원뿐만 아니라 요양기관 모두에게 적용되는 규정이에요. 신분증 확인이 어려운 상황이라면, 해당 기관에 미리 문의하여 절차를 안내받는 것이 좋습니다

건강보험 부정 사용 방지

본인 확인 강화 제도는 건강보험의 부정 사용을 방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돼요. 과거에는 타인의 신분증을 도용하여 진료를 받는 경우가 빈번했어요. 이에 따라 매년 많은 건강보험료가 부정 사용되었고, 이를 환수하는 데도 많은 비용과 노력이 들었어요.

이번 제도를 통해 건강보험 자격 도용 및 보험 급여비용 낭비를 막고, 향정신성 의약품의 오남용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결론

2024년 5월 20일부터 시행되는 본인 확인 강화 제도는 건강보험의 공정한 사용을 위해 꼭 필요한 변화입니다. 병원을 방문할 때 신분증을 지참하는 것은 이제 필수 사항이며, 모바일 건강보험증도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어요.

예외적인 상황도 있지만, 대부분의 경우 본인 확인 절차를 거쳐야 하므로 미리 준비해 두는 것이 중요해요. 이번 기회를 통해 건강보험의 올바른 사용 문화를 만들어가길 바랍니다.

FAQ

Q1: 건강보험 급여 적용을 위해 어떤 신분증이 필요한가요?

A1: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여권, 국가보훈등록증, 장애인등록증, 외국인등록증, 모바일 건강보험증이 필요해요.

Q2: 신분증을 놓고 왔을 때는 어떻게 하나요?

A2: 모바일 건강보험증을 통해 본인 확인을 받을 수 있어요. 국민건강보험공단 앱에서 발급받을 수 있습니다.

Q3: 본인 확인 예외 대상은 누구인가요?

A3: 19세 미만 미성년자, 응급 환자, 해당 요양기관에서 6개월 이내에 본인 여부를 확인한 기록이 있는 경우 등이 예외 대상이에요.

Q4: 요양기관이 본인 확인을 하지 않으면 어떻게 되나요?

A4: 본인 확인을 하지 않은 경우, 1차 위반 시 30만 원, 2차 위반 시 60만 원, 3차 위반 시 1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Q5: 모바일 건강보험증은 어떻게 발급받나요?

A5: 국민건강보험공단 앱을 통해 휴대폰 본인 인증 후 건강보험증과 QR코드를 다운로드하여 발급받을 수 있습니다.

Q6: 신분증 확인 절차가 시행되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A6: 건강보험 자격 도용 및 부정 수급을 방지하기 위해 신분증 확인 절차가 강화되었습니다.

Q7: 병원 방문 시 신분증을 잊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A7: 평소에 신분증을 지참하는 습관을 들이고, 모바일 건강보험증을 미리 발급받아 대비해 두세요.


건강보험 급여, 신분증 확인, 모바일 건강보험증, 요양기관 본인확인, 건강보험 부정 사용, 병원 신분증, 국민건강보험, 건강보험 제도

Leave a Comment